×

KBS, 중국 내 한류콘텐츠 불법 유통 앱 단속…첫 배상합의 (공식)

KBS가 중국에서 온라인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수년간 한류 콘텐츠를 불법적으로 유통한 업체로부터 배상을 받는다.

KBS는 16일 “KBS는 지난달 중국에서 수년간 KBS 콘텐츠를 포함한 한류 콘텐츠를 온라인 앱을 통해 불법적으로 유통한 업체와 해당 불법 서비스 앱(*TV)을 적발해 KBS 콘텐츠의 무단사용을 중지시키고 그동안의 불법 콘텐츠에 대한 사용대가를 받기로 배상합의했다”라고 밝혔다.

조사 결과 그동안 불법 서비스 앱(*TV)을 통해 KBS의 ‘비밀의 남자’, ‘여름아 부탁해’ 등의 KBS 인기 콘텐츠 뿐만 아니라 다양한 한류 콘텐츠가 7억 회 이상 다운로드 된 것으로 밝혀졌다.

중국 내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한국의 콘텐츠가 불법적으로 유통되고 있음이 확인됐다.

KBS는 지난 수년간 해외의 저작권 침해에 대응하기 위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구축해 불법 유통에 대응해 왔고, 특히 2020년에는 중국 내 저작권 침해에 대응하기 위해 법무법인 등과 계약을 확대하며 단속에 집중해왔다.

이번에 이뤄진 중국 내 대규모 불법 서비스 단속은 현지에서의 지속적이고 실질적인 저작권 침해 단속 노력의 성과라는 의의가 있다.

KBS는 지난해 시청자의 호평을 받았던 KBS 추석특집 ‘2020 한가위 대기획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 등 중국의 온라인 플랫폼에서 불법으로 유포된 것을 적발하고 영상 차단 등 적극적인 단속 조치를 한 바 있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야

포토 뉴스야

방금 들어온 뉴스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