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亞 4개국 뮤지션 공연 ‘On-Tact Alive Festival’ 개최



아시아 4개국 뮤지션들이 참여하는 글로벌 비대면 공연이 열린다.



문화 콘텐츠 기획사 락킨코리아는 다음 달 30~31일 이틀간 ‘생존신고’라는 콘셉트로 한국, 일본, 중국, 대만의 뮤지션들이 함께하는 비대면 콘서트 ‘온택트얼라이브 페스티벌(On-Tact Alive Festival)을 연다고 밝혔다.



공연에는 어쿠스틱 듀오 정흠밴드, 버스킹 스타 라이브유빈, 여성 어쿠스틱 듀오 스토리셀러 유닛, 글로벌 인기를 자랑하는 아이돌 밴드 W24, 힙합가수 박사장, 혼성 듀오 노래하는 베짱이 등 한국 가수들을 비롯해 대만의 아이 민 어스(I Mean Us), 중국의 싱어송라이터 HAMA, 일본의 YAASUU, As Alliance 등 아시아를 대표하는 뮤지션들이 나선다.



락킨코리아는 “코로나 상황이 장기화되고 많은 아티스트들이 무대에 오를 수 없는 상황을 보고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이 무엇일까’라는 논의 끝에 ‘생존신고’라는 새로운 콘셉트의 공연을 준비하게 됐다”고 말했다.



공연에선 각 나라의 뮤지션들이 팬들과 만나지는 못하지면 여전히 음악을 전하고 싶어 한다는 것을 알리고자 하는 마음을 담았다. 서울시의 ‘2021 인디음악축제 지원’을 받은 이번 공연은 글로벌 플랫폼인 빵야TV와 락킨코리아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많이 본 뉴스야

포토 뉴스야

방금 들어온 뉴스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