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놀토’ 박나래, 박칼린이라 쓰고 조혜련이라 읽는 ‘완벽 코스프레’

‘놀토’ 박나래가 박칼린 코스프레로 개그 끝판왕에 등극했다.

지난 24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마켓’(이하 ‘놀토’)에서 박나래는 게스트 윤도현, 이홍기와 함께 노래 가사 받아쓰기에 도전했다.

오프닝에서 박나래는 ‘뮤지컬 스타’라는 콘셉트로 뮤지컬 감독 박칼린의 코스프레를 하고 ‘넬라 판타지아’와 함께 우아하게 등장했다. 하지만 MC 붐이 조혜련의 ‘아나까나’를 부르면서 분위기가 반전됐다. 박나래의 코스프레가 얼핏 보면 조혜련과 더 닮아 있었던 것. 결국 모든 것을 내려놓은 박나래는 ‘아나까나’ 댄스 퍼포먼스로 모두를 폭소케 했다.

양양 시장의 명물 곰치국이 걸린 첫 번째 미션곡은 이소라의 ‘좀 멈춰라 사랑아’였다. 노래 소개와 함께 스튜디오에 곰치국이 등장하자 박나래는 “음주 다음날 최고다”라며 애주가 면모를 과시했다. 하지만 미션곡은 느린 박자에도 불구하고 확성기 작업을 거친 기계음으로 모두를 멘붕에 빠뜨렸다.

박나래는 자신의 최애 음식을 앞에 두고 멤버들이 힌트 사용을 주저하자 부캐 푸드연구소장을 소환했다. 그는 양양 시장과 귀여운 동물 양의 연관성을 캐치하고 다음 음식인 능이 크림 리소토를 정확하게 맞췄다. 이에 희소가치가 높은 곰치국으로 대동단결한 멤버들은 힌트를 올인했음에도 불구하고 가사 받아쓰기에 실패하며 곰치국 획득에 실패했다.

또한 박나래의 불운은 간식 타임까지 계속됐다. 사진 속 가수의 첫 1위곡 맞추기에 도전한 그는 연이은 실패로 결국 넉살과 함께 최후의 2인이 됐다. 마지막 문제로 에픽하이가 등장했고, 박나래는 자신 있게 손을 들며 “FLY, FLY”를 외쳤다. 하지만 정답은 ‘FLY’였고, 결국 넉살에게 정답 주워 먹기를 당한 박나래는 지구가 망한 표정으로 웃픈 웃음을 선사했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야

포토 뉴스야

방금 들어온 뉴스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