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넷플릭스 오징어게임 결말, 이정재 구슬치기 깐부 1번 노인 정체는?

넷플릭스 오징어게임 결말, 이정재 구슬치기 깐부 1번 노인 정체는?(사진=넷플릭스)
넷플릭스 오징어게임 결말, 이정재 구슬치기 깐부 1번 노인 정체는?(사진=넷플릭스)

넷플릭스 오징어게임 결말, 몇부작, 줄거리, 등장인물, 시즌2 등을 향한 관심이 뜨겁다.

배우 이정재가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을 통해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이정재는 지난 17일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에서 삶의 벼랑 끝에서 목숨 건 서바이벌에 참가하게 된 성기훈 역을 맡았다.

‘오징어 게임’은 456억 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극 중 이정재는 인생의 위기를 겪고 있던 가운데, 의문의 인물이 건넨 명함을 받고 고민 끝에 게임에 참여하는 성기훈을 연기하며 새로운 얼굴을 선보였다.

이정재는 그동안 영화 ‘신세계’ ‘관상’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등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펼쳤지만, 이번 ‘오징어 게임’에서는 완벽하게 달랐다.

강렬한 카리스마는 잠시 내려놓고 친근한 모습의 캐릭터로 돌아왔다.

이정재는 ‘오징어 게임’ 초반부터 정리 해고, 이혼, 사채, 도박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훈의 모습을 실감나게 표현했다.

특히 초록색 트레이닝 복, 상처 가득한 얼굴 등 비주얼 적으로도 파격적인 모습으로 인상 깊은 시작을 알렸다. 게임에 돌입한 이후에는 극한 상황 속 생존에 대한 갈망부터 혼란과 갈등 등을 깊이 있게 그려냈다.

아울러 게임의 1번 참가자이자 유일한 노인인 오일남(오영수). 그는 뇌종양과 치매로 시한부 인생을 살던 중 게임에 참가했다.

구슬 게임에서 이정재와 깐부를 맺은 오일남은 마지막 남은 구슬 하나를 기훈에게 양보하고 요원들에게 사살된다.

이후 노인이 바로 이 게임의 설계자이자 VIP들을 초대한 호스트라는 사실이 알려지게 된다.

특히 오일남 밑에서 게임의 관리자 역할을 하는 프론트맨(이병헌 분)의 정체도, 게임을 수사하기 위해 섬에 잠입한 경찰 황준호(위하준 분)의 형이자 15회 게임의 우승자라는 것 외에는 밝혀지지 않아 시즌2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오징어게임 스틸컷 (사진-넷플릭스 제공)
오징어게임 스틸컷 (사진-넷플릭스 제공)

한편, 넷플릭스 순위 집계 사이트인 플릭스 패트롤에 따르면 ‘오징어 게임’은 ‘TV SHOW’ 글로벌 부문에서 미국 드라마 ‘오티스의 비밀 상담소’에 이어 2위에 이름을 올렸다.

지금까지 국내 드라마 최고 순위는 지난해 공개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이 기록했던 3위로 알려져 있다.

'오징어 게임’은 한국과 홍콩, 쿠웨이트, 말레이시아, 모로코, 오만, 필리핀, 카타르, 사우디 아라비아, 싱가포르, 대만, 태국, 아랍 에미리트, 베트남 등 14개 국가에서는 1위를 탈환했다.

또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등 39개 국가에서는 2위에 올랐다.

‘오징어 게임’은 더는 물러날 곳이 없는 이들이 거대한 공간에 갇혀 465억원의 상금을 차지하기 위해 목숨을 걸고 벌이는 생존 게임을 그린 드라마로 이 드라마는 어린 아이들이 자주 하는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오징어 게임' 등 놀이를 생존과 거액의 상금이 걸린 게임으로 재탄생시켰다는 평을 받았다.

오징어게임은 지난 2009년 경 대본이 만들어져 탄생에만 무려 10년이 걸린 작품이다. 지난 17일부터 방송을 시작해 편당 60분 9부작의 드라마로 연출과 극본엔 황동혁 감독이 맡았으며 이정재, 박해수, 오영수, 위하준, 정호연, 허성태, 아누팜 트리파티, 김주령 등이 초호화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오징어게임 (사진-넷플릭스 제공)
오징어게임 (사진-넷플릭스 제공)

이외에도 배우 이병헌이 목소리 출연으로 이정재와의 대결을 암시하면서 시즌2를 예고한 바 있다.

특히 사회에서부터 살기 위해, 돈을 벌기 위해 가리는 것이 없는 김주령의 '미녀'는 특이한 캐릭터성으로 이슈가 됐다. '미녀'는 게임장에서도 반칙은 기본, 강해 보이거나 이길 것 같은 참가자에게 접근해 수시로 입장을 바꿔가며 어떻게든 한 팀을 이루어 남다른 생존능력을 발휘하는 캐릭터다.

김주령은 tvN ‘미스터 션샤인’, KBS2 ‘오늘의 탐정’, JTBC ‘SKY 캐슬’, TV조선 ‘바벨’, tvN ‘드라마 스테이지 - 귀피를 흘리는 여자’, tvN ‘화양연화-삶이 꽃이 되는 순간’, TV조선 ‘바람과 구름과 비’, MBC ‘시네마틱드라마 SF8 - 우주인 조안’, 영화 ‘행복의 나라’, ‘속물들’, ‘내일의 기억’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많이 본 뉴스야

포토 뉴스야

방금 들어온 뉴스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