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준수, 박태환 만나 "집에서 놀이공원이 보이는데..."

김준수, 박태환 만나 "집에서 놀이공원이 보이는데..."(사진=채널A)
김준수, 박태환 만나 "집에서 놀이공원이 보이는데..."(사진=채널A)

김준수가 박태환에게 수영 강습을 받는다.

22일(수) 밤 9시 20분 방송하는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20회에서는 김준수가 박태환을 ‘스승’으로 모시고 수영 수업에 임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박태환은 자신의 사무실을 찾은 김준수에게 “여긴 모태범도 아직 안 와봤다. 요즘 태범이가 바쁘다. 사랑이 꽃피니까…”라며, 자신에게 소홀해진 ‘절친’ 모태범에 대한 서운함을 내비친다. 김준수 역시 “나도 (태범이랑) 연락이 잘 안되잖아”라고 호응하며, 발레리나 임사랑씨와 핑크빛 무드에 푹 빠진 모태범의 근황을 폭로한다.

이어 김준수는 “멘토인 이승철 형님이 신랑의 덕목으로 수영이 필요하다고 하셨다. 가족을 지킬 수 있기 때문”이면서 수영을 정식으로 배우고 싶은 이유를 설명한다. 나아가 김준수는 “원래 영탁 형과 라이벌 아닌 라이벌이다. 그런데 영탁 형이 치고 올라오고 있어서 타격이 크다”며, 수영과 물을 무서워하는 영탁보다 더 업그레이드된 ‘신랑감 능력’을 인정받겠다는 야심을 드러낸다.

이윽고 래시가드를 입은 김준수가 수영장에 등장하고, 박태환도 수영으로 다져진 초콜릿 근육을 개방하며 나타난다. 김준수는 박태환의 역삼각형 상체를 보자마자 자신도 모르게 ‘나쁜 손’을 가동한 뒤, “래시가드를 절대 벗을 수 없다”고 너스레를 떤다. 본격 수업을 시작한 김준수는 아기 스포츠단 수준의 수영 실력을 보여주고, 박태환의 코칭으로 본격 ‘인어 왕자’ 거듭나기에 들어간다. 그러던 중, 뜻밖의 게스트들과 수영 대결까지 펼친다고 해, 김준수의 새로운 도전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수영으로 사용한 열량을 보충하기 위해 두 사람은 자리를 옮겨 ‘조개구이 먹방’에도 나선다. 여기서 김준수는 “우리 집에서 놀이공원이 보이는데, 날씨가 너무 화창하면 배가 아프다. 커플들이 꽁냥꽁냥 거리는데, 염장이 터진다”며, 비 오는 날을 선호하는 이유를 고백해 ‘짠내’를 풍긴다.

또한 두 사람은 어려운 시기에 서로를 의지하며 버틴 지난 시간을 회상하기도 한다. 김준수는 “세간의 관심을 많이 받았을 때, 너랑 많이 만났다. 그땐 내가 모태범이었다”라고 해, 두 사람의 오랜 인연이 궁금증을 자아낸다.

많이 본 뉴스야

포토 뉴스야

방금 들어온 뉴스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