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CT 도영, '집사부일체' 멤버 첫날…前 청와대 전속 사진사 홍성규ㆍ장철영 만난다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NCT 도영 '집사부일체' 새 멤버(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NCT 도영 '집사부일체' 새 멤버(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NCT 도영이 '집사부일체' 고정 멤버로 발탁된 첫 방송에서 前 대통령 전속 사진사 홍성규, 장철영 사부를 만난다.

3일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대통령 전속 사진사 출신 2인방과 함께하는 청와대 랜선 투어가 진행된다.

역사학자 심용환과 멤버들은 청와대 투어를 더욱 생생하게 만들어 줄 '청와대 토박이'를 만나는 시간을 가졌다. 첫 번째 토박이는 바로 사진사 홍성규와 장철영 씨였다.

이들은 역대 대통령의 전속 사진사 출신으로 대통령의 최측근 중 한 사람이다. 이들이 들려주는 역대 대통령들의 취미부터 실제 모습을 알 수 있는 비하인드 에피소드까지, 어디서도 들을 수 없었던 숨겨진 이야기들을 모두 풀어냈다는 후문이다.

또 이날 방송에는 일일 제자로 출연했던 NCT 도영이 새 멤버로 정식 합류, 임명장 수여식과 함께 멤버 합류에 대한 각오를 밝힌다. 도영은 '집사부일체' 공인 예능 유망주로서 자신의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모두 보여줄 예정이다.

김세훈 기자 shkim@bizenter.co.kr

많이 본 뉴스야

포토 뉴스야

방금 들어온 뉴스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