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남] '낮에는 폭염 밤에는 열대야'→오전 짙은 안개 안전운전 유의

(경남/국제뉴스) 황재윤 기자 = 기상청은 "부산시ㆍ울산시ㆍ경상남도 전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내일(8일)까지 최고기온이 31~36도로 올라 매우 무덥겠다"고 예보했다.

국제뉴스/DB
국제뉴스/DB

그리고, 부산시ㆍ울산시ㆍ경상남도에는 밤사이 열대야(밤최저기온 25도 이상)가 나타나는 곳이 많겠으니, 폭염 영향예보(매일 11시 30분 발표)를 참고하기 바란다.

특히 부산, 울산, 경상남도에는 오늘(7일) 오전(09~12시)부터 늦은 오후(15~18시) 사이 5~40mm의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니다.

이와 함께,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10mm 내외의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고, 가시거리가 급격히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피해 없도록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또 오늘(7일) 아침 최저기온은 부산 27도, 울산 26도, 경상남도 24~27도로 평년(22~25도)보다 2~4도 높겠으며, 낮 최고기온은 부산 32도, 울산 34도, 경상남도 32~36도로 평년(30~34도)보다 1~4도 높겠다.

이어 내일(8일) 아침 최저기온은 부산 27도, 울산 27도, 경상남도 24~27도로 평년(22~25도)보다 1~3도 높겠고, 낮 최고기온은 부산 32도, 울산 33도, 경상남도 31~34도로 평년(30~33도)과 비슷하겠다.

기상청은 "오늘일(7일) 새벽(00시)부터 아침(09시) 사이 경남내륙에는 가시거리 1km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며 "당분간 남해상과 동해상에 바다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많이 본 뉴스야

포토 뉴스야

방금 들어온 뉴스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