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의 ‘신’도 사우디전 패배는 예상 못했다 “우리 모두에게 큰 타격” [카타르월드컵]

“이런 시작은 예상하지 못했다.”

아르헨티나는 22일(한국시간)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C조 사우디 아라비아(이하 사우디))와의 조별리그 1차전에서 1-2로 역전패했다.

전반전 10분경 리오넬 메시의 페널티킥 선취 득점까지만 하더라도 아르헨티나의 대승 예상은 현실이 되는 듯했다. 이후 오프사이드 트랩에 걸려 3번의 득점이 모두 취소될 때까지만 하더라도 그랬다.



그러나 점점 잦아진 오프사이드 소식에 아르헨티나는 흔들리기 시작했다. 메시를 시작으로 라우타로 마르티네스 등 아르헨티나 공격진의 표정은 점점 굳어졌다. 결국 후반전 시작 이후 10분 내에 2골을 허용하며 통한의 역전패를 당하고 말았다.

메시는 경기 후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변명의 여지가 없다. 우리가 속한 C조가 얼마나 강한지 보여준 결과다. 우리는 앞으로 더 단결해야 한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사우디에 좋은 선수들이 있다는 걸 알고 있었다. 볼을 잘 움직이며 또 라인도 많이 전진한다는 걸 알고 있었다. 우리는 노력했지만 조금 빨랐다”며 아쉬워했다.

축구의 ‘신’조차도 이런 시작은 예상하지 못했던 것일까. 메시는 “우리 모두에게 큰 타격이다. 이렇게 시작할 것이라고 예상하지 못했다”며 “이런 일이 일어나는 것에는 이유가 있을 것이다. 다음을 준비해야 하고 이겨내야 한다”고 말했다.

[민준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야

포토 뉴스야

방금 들어온 뉴스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