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 카타르월드컵 메시, 첫 희생양 됐다...사우디에 역전패 충격

메시 / 카타르월드컵 인스타그램

사우디아라비아가 메시를 무릎 꿇렸다.

아르헨티나는 22일 오후 7시(한국시간)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사우디아라비아와의 2022 카타르 월드컵 대회 조별리그 C조 1차전에서 1-2로 역전패했다.

메시는 월드컵 5번째 출전으로, 카타르의 첫 희생양이 됐다.

아르헨티나는 선제골을 넣어 기분좋게 출발했지만, 후반 두골을 연달아 내주며 승리를 놓쳤다.

메시는 통산 월드컵 20번째 경기서 7호골을 터트렸다. 이후 한 번 더 골망을 흔들었지만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았다.

한편 사우디는 아시아 국가 중 가장 먼저 승리했다. 앞서 개최국 카타르는 개막전서 에콰도르에 0-2로 졌고, 이란은 잉글랜드에 2-6으로 완패했다.

많이 본 뉴스야

포토 뉴스야

방금 들어온 뉴스야

×